您现在的位置是:网站首页> 内容页

넥센 브리검, 불운 떨치고 2년 연속 10승 고지 등정

  • www.6662016.com
  • 2019-03-14
  • 198人已阅读
简介"효율적으로던지려고했다"…장정석감독"오늘도믿음직한피칭"넥센브리검[넥센히어로즈제공=연합뉴스](서울=연합뉴스)신창용기자=넥센히어로즈의우완투
"효율적으로 던지려고 했다"…장정석 감독 "오늘도 믿음직한 피칭"넥센 브리검 [넥센 히어로즈 제공=연합뉴스](서울=연합뉴스) 신창용 기자 = 넥센 히어로즈의 우완 투수 제이크 브리검(30)이 2경기 연속 완벽에 가까운 투구를 펼쳤다. 브리검은 22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, 8이닝 2실점으로 호투하며 10승(7패)째를 수확했다. 션 오설리반을 대신해 지난 시즌 중간에 넥센에 합류한 브리검은 지난해 24경기에 선발 등판, 10승 6패 평균자책점 4.38로 활약했다. 올 시즌에는 평균자책점을 3.82로 낮추며 지난해보다 더 나은 투구를 선보였으나 유독 승운이 따르지 않았다. 브리검은 9월 5일까지 25경기 선발 등판에서 퀄리티 스타트(선발 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)를 15차례나 기록하고도 단 7승을 거두는 데 그쳤다. 하지만 브리검은 자신의 힘으로 불운을 쫓아냈다. 브리검은 지난 11일 LG 트윈스전에서 6이닝 1실점 투구로 승리투수가 된 뒤 지난 16일 롯데 자이언츠전에서는 KBO리그 데뷔 첫 완봉승의 기쁨을 누렸다. 브리검은 이날 또 한 번 완벽투를 선보이며 개인 3연승 행진 속에 10승 고지에 마침내 올라섰다. 시즌 막판 연일 호투를 벌이는 브리검이 넥센 구단으로서는 이보다 든든할 수 없다. 장정석 넥센 감독은 경기 뒤 "선발 브리검이 오늘도 믿음직한 피칭으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"며 브리검의 활약을 높이 평가했다. 브리검은 "10승을 달성해서 기분이 좋다"라며 "팀 타선이 초반부터 점수를 뽑아준 덕분에 편하게 던질 수 있었다"라고 야수진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. 이어 "무엇보다 선발로서 팀 승리를 위해 긴 이닝을 효율적으로 던지려고 노력했다"라며 "경기 초반에는 공이 조금 높았지만 낮게 던지려고 계속 노력했다. 이닝이 갈수록 제구도 낮게 되면서 땅볼 유도도 된 것 같다. 오늘 던진 구종도 전반적으로 좋았다"라고 이날 투구를 돌아봤다. 만약 투구 수가 적었다면 2경기 연속 완투승도 가능했던 상황이다. 브리검은 "(완투) 생각을 전혀 안 한 것은 아니다"라며 "파울도 많이 나오고 커트도 많이 돼서 공을 많이 던진 것 같다. 9이닝을 다 던지면 좋겠지만, 팀이 이겨서 만족스럽다"라고 말했다. changyong@yna.co.kr▶놓치면 아쉬운 "핫뉴스" ▶뉴스가 보여요 - 연합뉴스 유튜브 ▶네이버 홈에서 [연합뉴스] 채널 구독하기

기사제공 연합뉴스

文章评论

Top